Press "Enter" to skip to content

뉴욕 정명사

자비를 파는 가게

중국집 주인 아들은 짜장면에 시큰둥하고, 치킨집의 아이는 바삭한 치킨에 관심을 별로 두지 않는다. 그와 비슷하게 절에서 제법 오래 산 나는 자비가 물린 모양이다. 뭐든 상품으로 만들어져 팔고 사는 지금의 세상에,…

2018년 3월 4일 일요법회

열정으로 항상 깨어 마음을 집중하고 삶이 청정하고 사려깊으며 자신을 절제하고 끊임없이 노력하면서 부처님의 가르침을 따라 사는 사람에게 명성과 존경은 늘어갑니다. 삼동의 추운 겨울을 지난 들녘은 봄 햇살의 받으며 아지랑이를 일으킵니다.…

Bitnami